LIVE 제보하기

[뉴스pick] 트럼프 대통령이 어젯밤 광화문광장 옆 도로 560m 역주행한 이유?

장현은 작가,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7.11.08 11:34 수정 2017.11.08 11:35 조회 재생수29,32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스pick] 트럼프 대통령이 어젯밤 광화문광장 옆 도로 560m 역주행한 이유?
방한 중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어제(7일) 도로를 역주행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젯밤 10시 30분쯤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만찬을 마친 후 숙소인 용산구 하얏트 호텔로 이동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220여 개 시민단체로 구성된 'NO 트럼프 공동행동' 주최 집회 참가자들은 트럼프 대통령이 숙소로 복귀하는 도로에 종이컵과 야광봉, 트럼프 대통령을 규탄하는 쪽지 등을 투척했습니다.

일부 참가자들이 트럼프 대통령 차량을 향해 물건을 던지자 경찰은 그물망과 방패 등으로 막기도 했습니다. 
트럼프, 광화문광장 앞 도로 560m 역주행 한 이유?이 때문에 서울 광화문광장과 세종문화회관 앞 도로를 통해 이동 중이던 트럼프 대통령은 세종문화회관 쪽 도로 대신 주한미국대사관 쪽 도로를 이용했습니다.
트럼프(연합뉴스)광화문광장 북단부터 남단 끝까지 약 560m 구간을 역주행한 겁니다.

경찰도 시위대의 돌발 행동에 경호에 비상이 걸려 경로를 급히 바꿨습니다. 

국빈 방문한 외국 정상이 시위대로 인해 예정 경로를 바꾼 건 극히 이례적인 일로 알려졌습니다.

어제 반미 성향 단체의 시위는 이른 아침부터 밤까지 트럼프 대통령의 동선 전체에 걸쳐 이어졌습니다.

공동행동은 트럼프 대통령 방한 이틀째인 오늘도 트럼프 대통령의 전쟁 위협과 통상 압력 등을 규탄하는 집회를 진행 중입니다.

'뉴스 픽'입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