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둘로 쪼개지는 바른정당…떠나는 사람들의 변(辯)

진송민 기자 mikegogo@sbs.co.kr

작성 2017.11.06 17:03 조회 재생수67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김무성 의원을 비롯한 바른정당 탈당파 의원 9명이 오늘(6일) 탈당을 선언했습니다. 이들은 "바른정당을 떠나 보수 대통합의 길로 먼저 가겠다"면서 자유한국당과의 '부분 통합'에 나설 것임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바른정당은 창당 10개월 만에 분당 수순을 밟게 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