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뉴스pick] "어? 어깨를 쳐?"…30분 동안 길거리 난투극 벌인 30대

장현은 작가,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7.10.17 16:01 조회 재생수14,732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스pick] "어? 어깨를 쳐?"…30분 동안 길거리 난투극 벌인 30대
길을 가다가 어깨를 부딪쳤다는 이유로 30분 동안 난투극을 벌인 30대 두 명이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광주 동부경찰서는 오늘(17일) 만취 상태로 싸워 상대방에게 전치 8주의 부상을 입힌 혐의로 33세 A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피해자 32세 B 씨 역시 A 씨에게 주먹 등을 휘둘러 함께 싸운 혐의로 입건됐습니다.

A 씨와 B 씨는 지난 9월 3일 오전 6시쯤 광주 동구 계림동에서 만취한 상태로 길을 가다가 서로 어깨가 부딪혀 시비가 붙었습니다.

두 사람은 서로 말다툼을 벌이다가 B 씨가 택시를 타려 하자 A 씨가 붙잡으면서 몸싸움을 벌였습니다.

이들은 골목길에서 30~40분간 주먹질을 하고 발길질을 하는 등 난투극을 벌였습니다.

새벽 시간 행인이 드문 골목길이었기 때문에 싸움이 이어지는 30여 분 동안 말리는 사람이 없었던 걸로 전해집니다.

경찰 조사에서 이들은 "길을 가고 있는데 상대방이 먼저 어깨를 부딪치면서 시비를 걸었다"며 서로 다른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B 씨만 치아가 부러지는 등 전치 8주의 진단이 나와 A 씨는 처벌이 상대적으로 무거운 상해 혐의를 적용했고 함께 주먹질하긴 했으나 상대방을 크게 다치게 하지 않아 B 씨에게는 폭행 혐의가 적용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