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술 취해 동료 선원 흉기로 찌른 50대 구속

SBS뉴스

작성 2017.10.13 15:53 조회 재생수1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술에 취해 동료 선원에게 흉기를 휘두른 50대가 구속됐다.

목포해양경찰서는 13일 살인미수 혐의로 9.77t급 연안자망 어선 A호의 선원 임모(58)씨를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

임씨는 지난 10일 오전 11시 44분께 전남 신안군 비금도 서쪽 4.2km 해상에서 동료 선원 B씨를 갑판에 있던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임씨는 B씨가 달아나자 현장에 놓인 쇠망치 등을 쫓아가 위협했고 이를 목격한 다른 동료들이 임씨를 제지하고 해경에 신고했다.

B씨는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임씨는 범행 전날 B씨로부터 폭행을 당했으며 범행 당일은 술에 취해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경찰에 따르면 당시 임씨가 욕설을 하자 B씨가 갑판에서 임씨를 밀어 넘어뜨린 것으로 조사됐다.

A호는 지난 5일 임씨 등 선원 5명을 태우고 출항해 조업해왔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