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KTX·새마을호 등 열차 승무원 오늘·내일 파업 돌입

박수진 기자 start@sbs.co.kr

작성 2017.09.29 18:11 조회 재생수22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KTX와 새마을호 등 열차 승무원들이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오늘(29일)부터 이틀간 임금 인상을 요구하는 파업에 돌입했습니다.

KTX 승무원들이 파업에 나서는 것은 지난 2006년 이후 11년 만입니다. KTX 승무원이 소속된 코레일관광개발 노조와 사 측은 2017년 임금협상을 진행했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했습니다.

코레일관광개발은 추석 연휴 열차 운행에 차질이 없도록 비조합원 등 대체인력 230여 명을 투입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