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스브스타] 손지창이 직접 밝힌 라스베이거스 '107억' 잭팟의 반전

SBS뉴스

작성 2017.09.18 11:09 조회 재생수111,97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타] 손지창이 직접 밝힌 라스베이거스 107억 잭팟의 반전
배우 손지창이 과거 화제가 됐던 100억 원대 잭팟의 비화를 공개했습니다.

손지창은 지난 17일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스페셜 MC로 출연해 재치 넘치는 입담을 과시했습니다.

이날 손지창은 과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장모가 107억 잭팟을 터뜨린 것이 사실이냐는 질문에 "가족들과 라스베이거스로 여행을 떠났다가 재미로 슬롯머신을 하러 갔다"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이어 손지창은 "장모님은 슬롯머신을 아예 모르시는데 3불, 우리 돈으로 3천 원으로 잭팟이 터져서 갑자기 오시더니 '나 저거 터졌어'라고 말하셨다"라면서 "한 2천 불 정도 되셨나 생각했는데 갑자기 직원들이 슬롯머신 주변을 의자로 바리케이드를 쳤다. 107억이 터져서 직원들이 우리 신분을 확인하고 오더니 박수를 쳤다"고 설명했습니다.
지창이 직접 밝힌 라스베이거스 '107억' 잭팟의 '반전' 비밀손지창은 당시를 회상하며 "당시 아내 오연수와 '이제 일 안 해도 되겠다'라며 좋아했는데, 알고 보니 이게 20년간 연금처럼 나눠 받는 시스템이었다"며 "한 번에 받으려면 원금의 40%만 받아야했고, 거기에 외국인 세금 30% 공제, 기타 세금까지 제해서 실수령액은 약 20억 원이었다"고 말했습니다.

한참 설명하던 손지창은 잠시 멈칫하더니 "물론 그 돈도 큰돈이었지만 우리가 처음에 느낀 포만감에 비하면…"이라며 아쉬움을 토로해 웃음을 안겼습니다.

앞서 손지창은 지난 2000년 라스베이거스 호텔에서 107억 잭팟을 터뜨렸다고 알려져 화제가 된 바 있습니다.

손지창은 1998년 배우 오연수와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습니다.

(구성 = 오기쁨 작가, 사진 출처 =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