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경북 청도서 벌초하다 말벌에 쏘인 60대 숨져

김정우 기자 fact8@sbs.co.kr

작성 2017.09.18 00:10 조회 재생수38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7일 오후 2시 50분쯤 경북 청도군 각남면 함박리 야산에서 66살 A 씨 등 3명이 벌초 중 말벌에 쏘였습니다.

이 사고로 A 씨가 병원으로 이송 중 숨졌고, 나머지 2명은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씨 등이 추석을 앞두고 조상 묘를 벌초하다가 벌집을 건드리면서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