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한국당 "김명수 자질 부족…심사경과 보고서 채택 불가"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17.09.16 16:41 조회 재생수1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자유한국당은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는 사법부 수장에 부적절하다"며 임명동의안 심사경과보고서 채택 불가 입장을 재차 밝혔습니다.

정태옥 원내대변인은 오늘(16일) 구두논평을 통해 "김 후보자는 기본적으로 사고방식이 국민의 상식에 어긋난다"며 "특정한 이념적인 성향이 있는 법원 내 사조직을 이끈 사람으로, 대법원장이 된다면 사법부가 혼란스러워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정 원내대변인은 이어 "대법원장이 되면 판결도 중요하지만, 사법부 조직도 이끌어야 한다"면서 "김 후보자는 사법부 행정 업무를 해 본 적이 없어 자질도 부족하다"고 지적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