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상반기 수출대금 원화 결제 늘어…"원화 국제화에 한발짝"

최우철 기자 justrue1@sbs.co.kr

작성 2017.09.16 11:11 수정 2017.09.16 14:14 조회 재생수2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상반기 수출대금 원화 결제 늘어…"원화 국제화에 한발짝"
올해 상반기 수출대금을 원화로 받는 비중이 늘어나 엔화 결제 비중을 처음으로 추월했습니다.

한국은행은 올해 상반기 수출대금 원화 결제 비중은 3.0%로 작년 하반기보다 0.1%포인트 상승했다고 집계했습니다.

원화결제는 엔화 2.8%를 처음으로 넘어섰습니다.

원화는 2010년 처음 1%를 넘은 이래 꾸준히 상승했으며, 엔화는 2012년 하반기 4.4%에서 하락 기조를 보였습니다.

한은은 반도체 제조용 장비 등 공급자 위주 품목에서 수출이 호조를 보여 원화 결제가 많아졌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