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역사·종교관 논란 박성진 중기부 장관 후보자 자진사퇴

박민하 기자 mhpark@sbs.co.kr

작성 2017.09.15 13:31 조회 재생수10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역사·종교관 논란 박성진 중기부 장관 후보자 자진사퇴
역사관과 종교관 논란을 빚은 박성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후보자가 자진해서 사퇴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달 24일 중기부 초대 장관 후보자로 지명한지 22일 만입니다.

지난 11일 국회 인사청문회 이후 나흘 만에 물러났습니다.

포항공대 교수인 박 후보자는 지명 이후 창조과학회 활동, 뉴라이트 역사관 등이 문제가 된 데 더해 부동산 다운계약서 탈세, 주식 무상 증여 등 각종 논란에 시달리며 사퇴 압력을 받아 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