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씨네타운' 문소리 "여성 감독 영화 포진, 뿌듯해"

SBS뉴스

작성 2017.09.14 13:34 조회 재생수20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씨네타운 문소리 "여성 감독 영화 포진, 뿌듯해"
배우 문소리가 여성 감독들과 스크린 전쟁을 펼치게 된 소감을 밝혔다.

14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출연한 문소리는 첫번째 연출작 '여배우는 오늘도'의 개봉을 앞둔 심경에 대해 "무언가 내 속을 내보이는 거 같아서 떨린다. 오늘 개봉하는데 신작 영화들이 너무 많더라. 기자들도 기사에 '스크린 전쟁'이라고 하더라"꼬 전했다. 

그러나 여성 감독들의 신작과 경쟁하게 돼 기쁘다는 소감을 밝혔다. 문소리는 "제 영화를 비롯해 '매혹당한 사람들'의 소피아 코폴라 감독, '시인의 사랑'의 김양희 감독 등 여성 감독들의 작품이 화려하게 포진돼 뿌듯하다"고 말했다.

휴가를 떠난 박선영 아나운서를 대신해 라디오를 진행한 가수 정엽은 문소리에 대해 "질리지 않은 매력을 가진 여배우"라며 팬심을 드러냈다. 

문소리가 연출한 '여배우는 오늘도'는 여성으로서의 삶과 배우로서의 삶을 고민하는 문소리의 이야기를 경쾌하고, 유머러스하게 담은 작품으로 금일 개봉했다.

(SBS funE 김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