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괌 주변에 미사일 4발"…北 '괌 시나리오' 상세히 공개

SBS뉴스

작성 2017.08.11 09:58 수정 2017.08.11 10:49 조회 재생수1,10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괌을 포격하겠다며 지난(9일) 미국을 위협했던 북한이 오늘은 보다 구체적인 실행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중거리탄도미사일 네 발을 쏴서 일본 상공을 통과해 괌에서 약 3~40km 떨어진 바다에 떨어뜨리겠다고 예고했습니다. 마치 괌을 포위하듯 미사일을 쏘겠다는 이 작전 계획을 북한은 이번 달 중순까지 완성할 거라고 말했습니다.

첫 소식, 전병남 기자입니다.

<기자>

북한의 미사일 부대를 총괄하는 전략군은 오늘은 사령관 명의로 이른바 괌 포위 사격의 구체적인 시나리오를 예고했습니다.

지난 5월 시험 발사했던 화성 12형 중장거리 탄도미사일 4발이 일본 시마네 현과 히로시마 현·고치 현 상공을 통과한 뒤, 괌 주변 30~40km 해상 수역에 떨어질 것이라며 비행경로를 자세하게 제시했습니다.

또 사거리가 3356.7km라며 100m 단위까지, 비행시간은 17분 45초로 초 단위까지 적시해 화성 12형 미사일에 대한 기술적 자신감을 과시했습니다.

이달 중순까지 계획을 완성할 거라며, 시기를 거론한 점도 눈에 띕니다.

[조선중앙TV : 8월 중순까지 괌도 포위사격 방안을 최종 완성하여, 공화국 핵 무력 총사령관 (김정은) 동지께 보고 드리고…]

북한은 또 트럼프 대통령의 '화염과 분노' 발언을 거론하며, 미국이 정세 파악도 못 한 채 망발을 늘어놓고 있다면서 긴장 고조 책임은 미국에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와 함께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를 비판하는 지난(9일) 10만 군중대회 영상을 공개하는 등 내부 결속도 강화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