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뉴스pick] 인기 남성 유튜버들, '남혐 발언' 여성 유튜버 살해 위협 논란

오기쁨 작가,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7.08.10 17:48 수정 2017.08.10 18:51 조회 재생수46,58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스pick] 인기 남성 유튜버들, 남혐 발언 여성 유튜버 살해 위협 논란
인기 남성 유튜버가 인터넷 방송을 통해 여성 유튜버를 살해하겠다며 나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10일 오후 트위터와 유튜브 등 SNS에서는 '#살인예고남_여혐유튜버_검거해'와 '#살해협박'이라는 해시태그가 실시간 트렌드에 오르며 누리꾼의 관심을 받았습니다.

'김윤태'라는 아이디를 쓰는 남성 유튜버는 '갓건배'라는 이름의 여성 게이머를 살해하겠다고 협박했습니다. 
유명 남성 유튜버들, 여성 게이머 '살해 협박·신상 털기' 논란'갓건배'는 여성 게이머이자 유튜버로 자신의 방송에서 남성 혐오 발언을 자주 해 논란을 불러일으켰던 인물입니다.

'갓건배'는 일부 남성 게이머들이 여성을 상대로 하는 성희롱이나 모욕적인 말을 남성들에게 그대로 돌려주는 이른바 '미러링'을 하는 것으로 유명한 유튜버입니다.

'갓건배'는 최근 자신의 방송에서 게임을 하던 도중 "키가 작은 남자는 죽어야 한다"며 "6.25 전쟁 났을 때 다리 잘린 애냐"고 말해 비난을 받았습니다.

유튜버 '김윤태'는 '갓건배'로 추정되는 여성이 사는 집 주소를 공개하고 차를 타고 직접 그곳에 찾아가는 장면을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 중계했습니다.

유튜버 '김윤태'는 이동하면서 방송을 통해 "주소를 3개 받았는데 일단 부천으로 이동한 뒤 성동구로 출발하겠다"며 "혹시 모르니까 도망가려면 가라. 실제로 나를 만나면 죽을 수도 있다. 그 주소에 갓건배가 살지 않아도 여성이라면 목 졸라 죽이겠다"고 말해 충격을 줬습니다.
유명 남성 유튜버들, 여성 게이머 '살해 협박·신상 털기' 논란또 다른 유명 남성 유튜버 '신태일'은 같은 날 자신의 유튜브에 '갓건배 얼굴을 찾았다'며 한 여성의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문제는 남성 유튜버들이 갓건배와 관련 없는 일반 여성들의 신상을 공개해 해당 여성들에게 욕이 가득한 문자나 메일이 가는 등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는 점입니다. 
유명 남성 유튜버들, 여성 게이머 '살해 협박·신상 털기' 논란누리꾼들은 "일반인의 신상 유포도 엄연히 범죄다" "큰일 일어나기 전에 막아야 한다"며 살해 협박한 이들을 잡아야 한다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사진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트위터,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