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양국관계에 찬물" 사드 비판한 왕이 中 외교부장

엄민재 기자 happymj@sbs.co.kr

작성 2017.08.07 16:02 수정 2017.08.07 16:46 조회 재생수2,92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이 6일 한·중 외교장관 회담에서 "한국 정부가 사드 (추가) 배치를 결정해, 개선되는 양국 관계에 찬물을 끼얹었다. 유감스럽다"고 했습니다. 이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사드 추가 배치는 우리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문재인 대통령이 방어적인 차원에서 내린 결단"이라고 했습니다.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를 계기로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한·중 외교장관 회담 모습을 전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