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베트남 중북부에 태풍 '탈라스' 강타…14명 사망·실종

유영수 기자 youpeck@sbs.co.kr

작성 2017.07.18 09:11 수정 2017.07.18 09:45 조회 재생수8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베트남 중북부에 태풍 탈라스 강타…14명 사망·실종
제4호 태풍 탈라스가 베트남 중북부 지역에 상륙해 최소 14명이 숨지거나 실종되고 주택 수천 채가 파손되는 등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베트남통신과 온라인매체 VN익스프레스 등에 따르면 현지시간 어제(17일) 베트남 중부 응에안 성 해안에서 선원 13명을 태운 5천100t급 화물선이 침몰해 1명이 사망하고 6명이 실종됐습니다.

또 응에안 성에서 40대 여성이 주택 지붕 붕괴로 숨졌으며 이곳에서만 주택 2천700여 채가 파손됐습니다.

베트남 수도 하노이를 포함한 중북부의 일부 지역에는 200∼300㎜의 폭우가 쏟아져 농경지와 도로 곳곳이 침수됐습니다.

베트남 재난당국은 산사태와 홍수 피해가 예상되는 저지대 주민들을 대피시키고 실종자 수색과 함께 피해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태풍 탈라스는 현재 세력이 급격히 약화해 베트남에서 북서쪽 라오스로 이동하고 있습니다.
  
(사진=AFP/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