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날씨] 밤사이 전북 서해안 강한 비…서울·대구 '찜통더위'

SBS뉴스

작성 2017.07.18 02:02 수정 2017.07.18 02:27 조회 재생수35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현재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충남 남부와 호남, 경남지방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특히 전북 서해안에는 호우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시간당 30mm 안팎의 강한 비가 쏟아지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번 비는 오늘(18일) 아침 사이엔 그치겠는데요, 하지만, 그동안 충남 남부와 호남을 중심으로 최고 100mm 이상의 큰 비가 예상되고요, 그 밖의 충청 이남 지방에서도 최고 6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반면, 비가 오지 않는 곳에선 밤낮을 가리지 않고 폭염으로 몸살입니다.

현재 강원 영동과 경상도, 제주도 일부 지방엔 폭염 경보가 발효 중이고요, 이들 지역은 오늘도 35도 안팎까지 치솟겠습니다.

오늘 아침 비가 그친 뒤로는 구름만 많겠지만, 오후 한때 소나기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오늘 아침 기온은 서울 25도 등으로 후텁지근하게 시작하고요, 낮 기온은 서울 31도, 강릉 35도, 대구 34도 등으로 푹푹 찌는 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목요일과 금요일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장맛비가 내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