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에어비앤비 숙소서 한국인 여성 성폭행

손석민 기자 hermes@sbs.co.kr

작성 2017.07.17 19:36 조회 재생수2,10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일본인 남성이 숙박공유 서비스인 에어비앤비를 통해 한국인 여성에게 숙소를 빌려준 뒤 성폭행한 혐의로 일본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일본 후쿠오카 현 주오 경찰서는 자신의 원룸 아파트에서 한국인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30대 일본인 남성을 체포했습니다.

이 남성은 어제(16일) 오전 6시반쯤 자신이 운영하는 민박집에서 이용객인 한국인 여성을 성폭행하고 상처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피해 여성은 다른 여성 1명과 함께 에어비앤비를 통해 가해 남성으로부터 아파트를 빌렸습니다.

주 후쿠오카 한국총영사관은 피해 여성으로부터 도움을 요청하는 전화 연락을 받고 일본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피해 여성은 경찰에 진술 후 한국에 돌아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후쿠오카현은 에어비앤비 형태를 포함한 민박에 허가제를 운용하고 있지만 무허가 상태에서 민박을 운영하는 경우가 많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