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290mm 폭우 쏟아진 청주서 2m 크기 싱크홀 발생

윤영현 기자 yoon@sbs.co.kr

작성 2017.07.17 16:08 조회 재생수1,51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290mm 폭우 쏟아진 청주서 2m 크기 싱크홀 발생
290mm의 폭우가 쏟아진 지 하루 만인 오늘(17일) 오후 청주시 흥덕구 향정동 청주산업단지 인근 도로에서 2m 크기의 싱크홀이 발생했습니다.

청주시에 따르면 이 싱크홀은 지름 2m, 깊이 2m가량입니다.

다행히 싱크홀 발생에 따른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싱크홀이 생기자 이 도로 밑을 지나는 열 배관을 관리하는 업체가 도로를 보수하고 있습니다.

청주시 관계자는 "갑자기 내린 폭우로 지반이 무너져 내린 것으로 보인다"며 "열 배관 관리 업체가 싱크홀 발생 사실을 시에 통보하고, 직접 보수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