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미우새’ 연정훈 “한가인 술 정말 세…아버지와 소맥 대작”

SBS뉴스

작성 2017.07.16 17:15 조회 재생수792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우새’ 연정훈 “한가인 술 정말 세…아버지와 소맥 대작”
배우 연정훈이 부인 한가인의 주량을 폭로해 놀라움을 줬다.

SBS ‘미운 우리 새끼’ 스튜디오 녹화 도중 신동엽은 연정훈에게 “한가인은 취하면 어떤 스타일이냐”고 질문했다.

당황한 기색을 보이던 연정훈은 “솔직히 말하면 아내가 취한 모습을 단 한 번도 본 적이 없다. 주량이 정말 세다”라고 수줍게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연정훈은 한가인과 같은 작품에 출연했던 시절을 회상하며 “연애 전, 한가인에게 마음이 있어 회식 자리에 빠지지 않고 참석했다. 그런데 주량이 너무 세더라. 늘 끝까지 버티지 못하고 제가 먼저 집에 갔었다”라고 털어놨다. 또 연애를 시작한 뒤 가족들과의 식사 자리에서는 “아버지와 소맥 대작을 하더라”고 밝혔다.

이를 들은 MC 신동엽과 서장훈은 평소 소주 3병은 거뜬히 마신다는 연정훈의 주량을 근거 삼아 “그렇다면 한가인 씨는 5병 정도는 때린다는 이야기가 아니냐”며 한가인의 주량을 추측하기도 했다.

어디에서도 쉽게 들을 수 없는 연정훈과 한가인의 이야기, 그 풀 스토리는 오는 16일 일요일 밤 9시 1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