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뉴스pick] 백화점 앞에 묶여 있는 반려견 사진 한 장…누리꾼 '분노'

장현은 작가,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7.07.13 16:48 조회 재생수104,16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스pick] 백화점 앞에 묶여 있는 반려견 사진 한 장…누리꾼 분노
주인이 쇼핑하는 동안 백화점 앞에 개를 묶어둔 것으로 보이는 사진이 공개돼 공분을 사고 있습니다.

어제(1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불광동 NC 백화점 불쌍한 댕댕이 대참사. 이런 사람은 개 못 키우게 해야 한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올라왔습니다.'내가 이럴려고 외출했나 자괴감...사진에는 목줄에 묶인 상태로 출입문으로 보이는 유리 앞에 앉아 있는 반려견의 모습이 찍혀 있습니다.

반려견 앞에는 '주인 쇼핑중. 개 절대 만지지 마시오!'라는 문구가 적힌 종이가 바닥에 붙어 있습니다.

작성자는 사진을 찍은 사람이 "불광동에 있는 백화점이다. 10분 기다렸는데 (주인이) 계속 안 왔다"고 말한 메시지도 공개했습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주인의 행동을 두고 논쟁을 벌였습니다.

대부분의 누리꾼은 '무책임하다. 보호시설에 맡긴것도 아니고 개를 저렇게 두고 가는건 잘못이다'라며 개 주인을 비난했습니다.

다른 누리꾼은 '개를 안 데리고 들어간 건 잘 한건데 저런 문구는 좀 아닌 듯'이라는 의견을 냈습니다.

또 다른 누리꾼은 '외국은 개를 묶어두고 가는 경우가 많아서 이상하게 보이진 않는다' '데리고 들어가서 음식 코너 이런데 가면 더 욕하지 않았을까'라며 주인을 두둔하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페이스북 페이지 '유머 저장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