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국정위 "대통령 직속 4차산업혁명委 8월 출범…위원장 총리급"

권란 기자 jiin@sbs.co.kr

작성 2017.06.20 11:24 조회 재생수3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문재인 정부에서 인수위 역할을 하는 국정기획자문위원회는 대통령 직속 '4차 산업혁명 위원회'를 구성해 오는 8월 공식출범시키겠다고 밝혔습니다.

박광온 대변인은 오늘(20일) 오전 정례브리핑에서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기 위해 민관이 함께 하는 대통령 직속 기구를 설치하기로 했다"고 발표했습니다.

4차 산업혁명 위원장은 총리급으로 민간에 맡길 예정이고, 부위원장은 미래부 장관과 청와대 정책실장이 공동으로 맡고, 간사는 청와대 과학기술보좌관이 담당합니다.

또, 국민의 의견을 수렴하고 성과를 평가하는 등 실무지원을 위해 위원회 안에 사무처를 두고, 주무부처인 미래부 안에도 지원 전담 조직을 구성할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