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주먹쥐고 뱃고동' 어복 터진 경수진, 상어까지 잡았다!

SBS뉴스

작성 2017.06.17 11:15 수정 2017.06.17 12:05 조회 재생수49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주먹쥐고 뱃고동 어복 터진 경수진, 상어까지 잡았다!
경수진이 ‘주먹쥐고 뱃고동’ 촬영 도중 상어를 잡았다.

오늘(17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주먹쥐고 뱃고동’은 지난주에 이어 전라남도 진도 편으로 김병만, 이상민, 육중완, 경수진, 신원호, 니엘이 출연한다.

이 날 방송에서는 육중완, 신원호 등과 ‘농어’ 조업에 나선 경수진이 엉겁결에 바다의 포식자 ‘상어’까지 잡으며 특유의 어복(魚福)을 십분 발휘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멤버들은 ‘진도의 보양식 밥상을 완성하라’는 미션을 받고 주재료인 농어를 잡기 위해 조업에 나선다. 여느 때와 같이 일사분란하게 조업을 하던 도중 경수진의 어복이 빛을 발했다. 농어를 잡는 조업배에서 상어까지 잡고 만 것.

경수진은 처음 보는 상어의 비주얼에 놀라는 것도 잠시, “여러분! 저희가 상어를 잡았습니다!”라고 외치며 기쁜 소식을 알렸다. 심지어 “상어인데 귀여워요! 입안에 넣어 보고 싶어요”라며 상어와 뽀뽀를 시도해 주변을 당황케 만들었다.

‘주먹쥐고 뱃고동’ 촬영 사상 최초로 상어를 잡은 경수진의 모습은 오늘(17일) 오후 6시 10분, '주먹쥐고 뱃고동'에서 공개된다.

(SBS funE 김재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