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우병우 전 수석, 박근혜 전 대통령 재판에 대해 "안타깝죠"

SBS뉴스

작성 2017.06.16 18:35 수정 2017.06.16 19:23 조회 재생수3,152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오늘 (16일), ‘국정농단’ 사태를 축소·은폐하려 시도한 혐의를 받는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재판에 출석했습니다.

“아직도 국정농단 사태를 몰랐다는 입장이냐”는 취재진 물음에 “법정에서 충분히 제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박근혜 전 대통령의 재판 상황에 대해서는 “안타깝다”라는 말을 남겼습니다. 또한 ‘우병우 라인’ 인사들에 대한 경질성 인사가 단행된 데 대한 평가를 묻자 “재판을 받으러 왔기 때문에 성실히 재판을 받겠다”라는 말을 남기며 법정으로 향했습니다.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