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스브스타] 슈가 출신 아유미 "18살 당시 연 수입 수십억 원…건물 샀다"

SBS뉴스

작성 2017.06.16 14:17 조회 재생수158,872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걸그룹 슈가 출신 아유미가 국내 활동 당시 수입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아유미는 15일 방송된 테레비도쿄의 심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 '차분히 들어보자 - 스타 근황(기밀) 보고'에 출연해 슈가로 활동할 당시의 이야기를 털어놨습니다.
[스브스타] 슈가 출신 아유미 '18살 당시 연 수입 수십억 원…건물 샀다이날 아유미는 "좋아하는 가수를 만나고 싶다는 마음 하나로 부모님의 반대를 무릅쓰고 중학교 3학년 때 혼자 한국에 갔다"며 "바로 데뷔를 할 수 없었고 연습생 기간에는 수입이 없어 은행을 먹으며 버텼다"고 회상했습니다.

데뷔 후 수입을 묻는 출연자의 질문에 아유미는 "한국은 수입에서 경비를 뺀 나머지를 한 번에 준다"며 "최대 연 수입은 18살 때 수십억 원을 벌었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습니다.

또 "그때는 숙소 생활을 해서 돈 쓸 일이 없어 걸그룹으로 번 돈은 모두 부모님께 드렸다"며 "그 돈으로 한국에서 건물을 샀고 한때 시세가 10배 이상 올랐지만, 현재는 떨어졌다"고 설명했습니다.

한편 아유미는 일본에서 '이토 유미'라는 예명으로 활동 중이며 최근에는 일본 드라마 '어머니가 된다'에 출연했습니다.


(구성 = 오기쁨 작가, 사진 출처 = 프로그램 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