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지드래곤, 새 앨범 USB로 발매 "음반이다 아니다로 나뉘면 끝인가"

SBS뉴스

작성 2017.06.16 02:09 조회 재생수14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지드래곤, 새 앨범 USB로 발매 "음반이다 아니다로 나뉘면 끝인가"
이미지그룹 빅뱅 멤버 지드래곤이 최근 솔로 앨범 ‘권지용’을 USB 형태로 발매한 가운데 음반으로 인정할 것인가, 아닌가 하는 문제에 직접 입을 열었다.

지드래곤은 15일 자신의 SNS에 “What's The Problem?”이라고 적은 후 “누군지도 모르는 어떠한 사람의 결정에 따라 한 아티스트의 작업물이 그저 ‘음반이다/아니다’로 달랑 나뉘어 지면 끝인가?“라고 반문했다.

이어 “오랜 시간 고민 끝에 겨우 단 몇 곡을 세상에 선보인다. 비닐에 쌓인 새 앨범이 손에 잡히면 그 기분은 매번 꿈같다.(LP, 테이프, CD, usb 파일 등등) 포인트가 다르다. 정작 제일 중요한 건 겉을 포장하고 있는 디자인적 요소와 재미까지 더한 형태가 아니라 아무것도 아닌 곳에 그 누가 어디서 틀어도 그 안에 담겨져 있는 음악, 내 목소리가 녹음된 바로 노래인지가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이같이 심경을 드러낸 지드래곤은 “당신의 귀를 통해 눈을 통해, 손을 통해 입을 통해, 오랜 시간 세월이 지나도 가슴 속에 변치 않고 영원히 기억될 수 있는. 그저 짧은 노래지만 당신의 인생의 한 페이지에 같이 수록될. 좋은 멜로디와 좋은 가사가 전부인. 다른 건 중요치 않다”라고 덧붙였다.

이는 지드래곤이 솔로 앨범을 USB로 발매한 것에 대해 음반으로 인정할지에 대해 논의 중이라는 한국음악콘텐츠산업협회(이하 음콘협)의 의견에 대한 마음을 드러낸 것이다.

음반 판매량이 음악 방송 순위 등에 영향을 미치고 USB로 음반을 발매한 경우가 드물기 때문이 이 논란이 어떻게 결정될지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SBS funE 이정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