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시진핑, 이해찬 면담 때 "한중관계 중시" 발언 인민일보 1면에 보도

한세현 기자 vetman@sbs.co.kr

작성 2017.05.20 10:28 조회 재생수13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시진핑, 이해찬 면담 때 "한중관계 중시" 발언 인민일보 1면에 보도
▲ 시진핑 주석과 이해찬 특사 면담 내용 1면에 소개한 20일자 인민일보

문재인 대통령 취임 이후 한·중 관계 개선을 위한 양국 움직임이 빨라지는 가운데,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문 대통령의 특사인 이해찬 전 총리 면담 내용을 1면에 게재했습니다.

인민일보는 20일 '시진핑 주석과 한국 대통령 특사 이해찬 면담'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면담 사진과 내용을 자세히 소개했습니다.

인민일보는 시 주석과 이 특사가 만나 양국 관계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한중 간 갈등을 원만하게 처리하겠다는 의견을 교환했다고 전했습니다.

특히, 시 주석이 이 특사에게 "중국도 한국과 마찬가지로 양국 관계를 중시하고 있다"며, "양국의 이견을 적절히 처리해 양국 관계를 정상궤도로 돌려놓는 것이 양국과 양국 국민에게 이롭다"고 전한 내용을 실었습니다.

또, 시 주석이 한국을 '가까운 이웃'이라고 표현하고, 한중 수교 25주년의 성과를 지키기를 원한다는 발언도 소개했습니다.

인민일보 인터넷판인 인민망도 시 주석과 이 특사의 면담 소식을 메인화면 톱기사로 배치해 사진과 함께 보도했습니다.

인민일보는 지난 11일과 12일 각각 시 주석이 문 대통령에게 보낸 당선 축전과 양국 정상의 전화통화 내용을 1면에 보도했었습니다.

(사진=인민일보 캡쳐,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