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美문예지 "올여름엔 한강·배수아 소설을"

SBS뉴스

작성 2017.05.18 11:20 조회 재생수1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美문예지 "올여름엔 한강·배수아 소설을"
한강의 소설 '소년이 온다'(영문 제목 'Human Acts')와 배수아의 '서울의 낮은 언덕들'('Recitation')이 미국 문예지의 올여름 추천도서에 꼽혔다고 한국문학번역원이 18일 전했다.

미국 번역문학 전문 문예지인 WLT(World Literature Today)는 이번 여름 읽으면 좋을 세계문학 8편을 테마별로 선정하면서 한강과 배수아의 소설을 포함시켰다.

'소년이 온다'는 "권위주의에 대한 사색", '서울의 낮은 언덕들'은 "무국적주의에 대한 이야기"라고 소개했다.

WLT는 지난해 영문판으로 출간된 심보선 시인의 시집 '눈앞에 없는 사람' 서평도 실었다.

잡지는 시인을 "에둘러 표현하는 듯하지만 상당한 개성을 드러내는 요즘 스타일 시 쓰기의 대가"라고 평가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