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AOA 초아 "잠적 아닌 합의된 휴식"

SBS뉴스

작성 2017.05.16 18:49 수정 2017.05.16 18:50 조회 재생수196,59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AOA 초아 "잠적 아닌 합의된 휴식"
걸그룹 AOA 멤버 초아가 잠적설에 대해 직접 입장을 밝혔다.

초아는 16일 오후 자신의 SNS에 장문의 글을 올리고 “잠적설에 휘말린 나의 휴식은 2016년 12월 달 ‘excuse me’ 뮤직비디오 촬영 전부터 회사 대표와의 합의 하에 예정돼 있었던 것이다“라며 합의된 휴식이었음을 전했다.

초아는 “뒤늦은 입장 발표 때문인지, 각종 안 좋은 추측글이 올라오고 루머에 휩싸이고 있는 것 같다. 나는 단지 예정됐던 휴식을 갖는 것뿐이니 더 이상 좋지 않은 이야기가 나오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심경을 적었다.

이어 “근거 없는 추측글 올리신 분들! 당사자에게는 큰 상처가 된다. 삭제 부탁드린다. 나를 응원해주는 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씀 전하고 싶다. 재충전해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글을 마무리 지었다.

AOA 초아는 최근 공식 행사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으며 일각에서 잠적설이 일기도 했다.

(SBS funE 이정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