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라이프] 세상에 하나뿐인 인증서 '홍채 인식'이 뜨고 있다!

홍지영 기자 scarlet@sbs.co.kr

작성 2017.05.13 15:03 수정 2017.05.13 16:06 조회 재생수3,26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라이프] 세상에 하나뿐인 인증서 홍채 인식이 뜨고 있다!
‘공인인증서 비밀번호를 까먹었다…’ ‘보안카드를 놓고 왔네…’

전자 금융거래를 하려는 데 인증과 관련해 이런 문제가 생길 때 있으시죠. 이제는 이런 번거로움 없이 내 눈을 통해 본인인증을 하는 기술이 금융권에 확대되고 있습니다. ‘눈 맞춤’ 한 번으로 로그인하고, 결제할 수 있는 ‘홍채 인식’ 인증 방법이 새롭게 부상하고 있는 겁니다.

■ ‘내 눈’이 나의 인증서?

“처음에 사람들이 되게 신기해하더라고요. 눈으로 어떻게 결제를 하냐고 얘기도 하고. 저도 제 모습 보면서 깜짝깜짝 놀라기도 하고요.”

직장인 박규태 씨는 홍채인식을 통해 본인 인증을 한 뒤 앱카드로 결제합니다. 별도의 비밀번호 입력이나 공인인증서를 통한 인증은 필요 없습니다. ‘홍채 인식’은, 지문으로 본인 인식을 하듯이 홍채를 통해 사용자를 식별하는 겁니다. 빛의 양 조절을 위해 동공의 크기를 조절하는 ‘홍채’의 패턴은 사람마다 고유하기 때문에 이 패턴을 이용해 본인 인증을 할 수 있는 겁니다.다른 사람과 홍채가 같을 확률 10억분의 1다른 사람과 같은 홍채를 가질 확률은 10억분의 1, 사실상 제로에 가깝기 때문에 보다 정확합니다. 홍채 패턴에 일정한 규칙이 있는 게 아니기 때문에, 해킹이나 복제 가능성도 거의 없습니다. 사용 방법도 간단합니다. 스마트폰 적외선 카메라로 촬영을 하면 눈동자의 경계를 인식해 안쪽의 홍채 부분이 입력되고 그 홍채 인식 정보가 스마트폰에 암호화돼 저장됩니다. 그다음부터는 스마트폰 잠금 해제나 앱 사용 시 사용자를 식별할 수 있게 되는 겁니다.

■ 금융업계에 부는 ‘홍채 인식’ 바람

시장조사 업체 마켓앤드마켓에 따르면 홍채 인식 시장은 연평균 23.4%씩 성장해 2020년이면 4조 원 규모를 형성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합니다. 최근 출시된 삼성전자 스마트폰 갤럭시 S8 휴대폰이 이 홍채 인식 기능을 도입했습니다. 갤럭시 S8 외에도 중국의 화웨이·샤오미나 미국 애플 등도 홍채 인식 스마트폰 출시를 기획하고 있습니다.

휴대폰에 탑재되는 것뿐만이 아닙니다. 실생활 금융거래에서도 홍채 인식 도입은 활발해지고 있는데요. KB국민은행이나 우리은행, 신한은행 등 5개 은행사는 계좌 이체와 결제 등 모바일뱅킹의 서비스를 홍채 인증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홍채 인증 서비스 체험 공간을 설치한 은행사도 있습니다. 은행 ATM기에서 홍채를 통해 본인인증이 가능해지는 시대가 온 겁니다.은행사, 카드사, 보험사의 홍채인식 도입카드업계도 홍채 인증 서비스를 출시했는데요. 신한카드, 삼성카드 등 4개 카드사도 스마트폰 앱에 홍채 인증 방법을 도입해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있습니다. 온라인 쇼핑을 하면서 카드 결제가 필요하면, 홍채 인증을 하면 됩니다. 홍채 인증으로 스마트폰을 통해 보험에 가입할 수 있는 시스템을 지난달 도입한 보험사도 있는데요. 복잡한 보험 계약 과정에서 개인 확인 절차를 홍채 인증으로 시행하는 겁니다. 이렇듯 금융·증권 시장에 ‘홍채 인식’ 바람이 부니, 현재 홍채 인증 서비스를 개발 중인 업체도 많습니다.

[이경찬 / 은행 홍채인증 개발자] "홍채인증은 유일무이하게 오직 본인임을 확인할 수 있는 생체수단이고요. 그러므로금융권에서도 충분히 사용할 수 있는 본인인증수단이기 때문에 홍채인증이 사용되게 되었습니다."

■ 홍채뿐이 아니다? 커지는 ‘생체 인식’ 시장

기업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외에도 디지털 도어록이나 무인자동화기기 등 실생활 깊숙이 홍채 인식 서비스는 확대될 예정입니다.

이렇듯 신체의 특정 부분을 통해 본인을 인증하는 ‘생체 인식’ 시장도 커가고 있는데요. 현재는 데이터의 정확성·안정성·편리성 면에서 가장 우수한 생체인식 기술로 평가되고 있지만, 손등이나 손목의 혈관 형태를 통해 본인을 식별하는 정맥 인식이나 음성 인식, 걸음걸이 인식 기술 등 생체 인식 방법도 발전하고 있습니다.정맥 인식, 음성 인식, 걸음걸이 인식개인의 고유한 신체로 인증하기 때문에, 기존 다른 방식에 비해 도난이나 해킹 우려가 적다는 게 강점을 가진 ‘생체 인식’.

전자 금융거래 시장이 점점 커질수록 보안 문제는 늘어날 텐데, 나만의 고유한 신체로 인증하는 ‘생체 인식’ 인증 방법이 그 해결책이 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취재: 정혜진 / 기획·구성: 홍지영, 장현은 / 디자인: 임수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