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충남주사 안희정? 문재인에 '볼 뽀뽀'…그리고 다시 뭉친 '경선 4인방'

SBS뉴스

작성 2017.05.10 15:48 수정 2017.05.12 10:12 조회 재생수16,92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어제(9일),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당선이 확실시된 뒤 광화문 광장에 등장했습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을 비롯하여 이재명 성남시장, 최성 고양시장, 안희정 충남도지사 등이 문재인 대통령 당선인을 축하하기 위해 축하 행사장에 참석했습니다.

지지자들과 시민들은 환호하며 당선을 축하했고, 문재인 대통령 당선인을 비롯한 이재명 성남시장 등은 무대에서 서로 손에 손을 잡으며 지지자들의 환호에 답을 했습니다.

뒤늦게 도착한 안희정 충남지사는 무대에 오르자마자 문 당선인의 뺨에 기습 뽀뽀를 하기도 했는데요, 얼마 전까지만 해도 경선에서 경쟁상대였지만 문 당선인을 축하하기 위해 한자리에 모인 경선 '4인방', 특히 안 지사는 "오늘 밤 광화문 일대 호프집에 맥주가 완전히 동나도록 하자. 안되면 문 대통령 앞으로 외상을 달도록 하자"고 말해 군중의 웃음이 터지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