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이태곤, 정당방위 처분 이후 첫 토크쇼 “폭행 피해 언급할까?”

SBS뉴스

작성 2017.04.21 10:18 조회 재생수6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태곤, 정당방위 처분 이후 첫 토크쇼 “폭행 피해 언급할까?”
배우 이태곤이 폭행 시비에서 정당방위 처분을 받은 뒤 처음으로 토크쇼로 활동을 재개한다.

이태곤은 다음주 녹화가 진행되는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할 예정이다. 녹화는 확정됐지만 방송 시기는 미정이다.

이태곤의 출연이 눈길을 모으는 건 지난 1월 폭행 시비 파문에 이은 첫 행보이기 때문. 이태곤은 지난 1월 8일 경기도 용인시수지구의 한 술집에서 반말을 하며 악수를 요청한 30대이 씨 등과 시비가 붙었고 이 과정에서 코뼈가 부러지는 등 전치 3주의 부상을 입었다.

당시 이 씨는 자신도 이태곤에게 맞았다며 쌍방폭행을 주장했지만 이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이태곤은 검찰에서 정당방위를 인정받아 불기소 처분 됐고, 상대 남성들은 상해 등 혐의로 불구속 기소돼 현재 재판에 넘겨진 상태다.

출연자들의 솔직한 발언과 MC들의 격없는 질문으로 정평이 나있는 ‘라디오스타’에서 이태곤이 이 사건에 대해서도 언급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그동안 이태곤은 여러 방송에서 솔직한 모습을 보여왔던 터라, 많은 이들이 궁금해 하는 사건도 과감한 입담으로 전하지 않을까 기대를 모으는 것.

이태곤은 ‘라디오스타’를 시작으로 방송활동에 집중할 예정이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