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내말좀' 곽현화 "가만히 있는 게 이기는 거라는 주변 말에 분노"

SBS뉴스

작성 2017.04.18 11:03 조회 재생수23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내말좀 곽현화 "가만히 있는 게 이기는 거라는 주변 말에 분노"
곽현화가 과거 법정 공방 당시 심경을 털어놨다.

18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SBS funE, SBS플러스 ‘내 말 좀 들어줘’에서는 미녀 개그우먼으로 활약했던 곽현화가 출연한다. 곽현화는 이날 녹화에서 영화에 출연하게 된 이유부터 3년간 법정 공방을 겪으며 받은 상처까지 모두 털어놔 눈길을 모았다.

곽현화는 "소송 때 주변에 도움을 요청했는데 '그러니까 그걸 왜 찍었냐', '언니 바보였냐'는 등의 말을 들었다. 당시 억장이 무너지는 기분이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또 "가만히 있는 게 이기는 거라는 말을 듣는데 나에 대해서 잘 모르면서 그런 말을 하는 게 너무 화가 났다"라고 덧붙여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당시 개그를 비롯해 연기, 노래 등 다양한 분야에 도전했던 곽현화는 2012년 한 영화에 주연으로 출연했다. 그리고 2014년 해당 감독과의 소송에 휘말리게 된다.

'내 말 좀 들어줘'는 고민과 사연을 가진 게스트가 누구에게도 말하지 못했던 이야기를 허심탄회하게 털어놓는 본격 심리 프로그램이다. 특히, 심리 상담과 토크, 다큐멘터리의 삼박자를 고루 갖추고 있다는 점과 함께 출연자들의 속 깊은 이야기와 드라마를 보는듯한 영상미가 더해져 더욱 관심을 집중시킨다.

절망의 긴 터널에서 벗어나 이제는 새로운 삶을 준비하는 곽현화가 출연하는 ‘내 말 좀 들어줘’는 SBS플러스와 SBS funE 채널을 통해 18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SBS funE 이정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