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SBS 대선토론/ '노 전 대통령 뇌물 의혹' 홍준표와 문재인의 가시돋힌 설전

진송민 기자 mikegogo@sbs.co.kr

작성 2017.04.14 15:33 조회 재생수1,11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SBS와 한국기자협회가 어제(13일) 주최한 '대선후보 토론회'에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뇌물수수 의혹과 관련해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에게 "몰랐느냐"고 추궁했습니다. 이에 대해 문 후보는 "지금 노무현 대통령이 뇌물 받았다고 말한 거냐"고 되물은 뒤 "그 의혹은 사실이 아니며, 지금 한 말은 (홍 후보가) 책임져야 한다"고 반박했습니다.

홍 후보가 박근혜 전 대통령도 최순실 씨를 몰랐다고 말했는데, 검찰이 구속시켰다면서 문 후보에게 따지자 문 후보는 "홍 후보는 검찰 출신인데, 검찰이 박 전 대통령을 주범이라고 구속을 시켰는데, 그걸 부정하는 것이냐"고 따졌습니다.

노무현 정부 당시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업체가 법원에서 채무 탕감을 받은 것과 관련해서도 홍 후보는 당시 민정수석이었던 문 후보의 책임론을 제기했고, 문 후보는 "민정수석이 법원의 법정관리 결정을 왜 관장하겠느냐"며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