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황교안 불출마 선언 영향은?…홍준표·안희정·안철수 ↑

문준모 기자 moonje@sbs.co.kr

작성 2017.03.21 20:55 수정 2017.03.21 21:22 조회 재생수2,63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대선주자별 SBS 빅지수, 네 번째 순서입니다. 주자별로 포털검색량과 SNS 호감도, 뉴스 주목도를 종합해, 여론조사가 놓칠 수 있는 숨은 표심의 흐름을 추적합니다 .

정치부 문준모 기자 나와 있습니다. 지난 주에  황교안 권한대행이 불출마 입장을 밝혔는데, 빅 지수에 어떤 영향을 줬습니까?

<기자>

문재인 민주당 전 대표 여전히 1위였고요.

눈에 띄는 게 홍준표 경남지사가 가장 크게 올랐고, 안희정, 안철수 두 주자도 꽤 올랐습니다.

황 대행 지지층이 이들로 많이 옮겨갔다고 보도해 드렸는데, 실제로 관심도 이동한 겁니다.

<앵커>

홍준표 지사가 상승한 건 그동안 쏟았던 여러가지 격한 발언들 때문이겠죠?

<기자>

그렇습니다.

홍 지사 관련 키워드 보시면, 1위부터 7위까지 구설과 관련된 것들입니다.

특히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빗댄 자살 검토 발언 키워드가 많았습니다.

키워드 1위는 친박계 김진태 의원인데요, TV 토론회에서의 두 사람 간 공방이, 유튜브 조회에서도 상위권이었습니다.

[김진태/자유한국당 의원 (3월 19일 토론회) : 이게 또 무슨 양박이 뭔가 했더니, 뭐 양아치 친박을 지칭을 하셨습니다.]

[홍준표/경남지사 : 그러니까 김진태 의원님은 (양아치 친박이) 아닙니다.]

다만 SNS 긍정 언급량은 최하위로 저조했습니다.

<앵커>

안희정 지사의 빅지수는 어땠습니까?

<기자>

안희정 지사, 반등하면서 안철수 전 대표와 순위를 바꿨죠.

감성 키워드 보시면 '진정성, 포용, 호감'이라는 긍정적 단어들이 많았습니다.

[안희정/충남지사 (3월 19일 토론회) : 저는 자유한국당까지 포함해서 대화할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나머지 후보님들은 지금 현재 상대에 대한 미움과 분노만을 나열하고 있을 뿐입니다.]

안철수 전 대표도 감성 키워드를 보시면 '희망, 합리적, 평화' 같은 단어들이 상위에 자리했습니다.

<앵커>

문 전 대표 키워드를 한번 보면, '악의적'이라는 것도 있고, '허위'라는 것도 눈에 띄네요.

<기자>

지난주 문 전 대표를 둘러싼 가짜뉴스 논란이 일었습니다.

선관위가 문 전 대표 아들의 취업 특혜 의혹은 허위라며 단속에 나섰고요.

여기에 본인의 치매설까지 돌았는데, 문 전 대표 측이 법적 대응 방침을 밝혀 주목을 받았습니다.

<앵커>

네, 그렇군요. 대선 경선이 더 치열해질 텐데 다음 주 빅지수도 기대 하겠습니다. 잘들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