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日 성인 5명 중 1명 "자살 생각해본 적 있다"

남성보다 여성 많고 연령별로는 50대가 가장 높아

SBS뉴스

작성 2017.03.21 16:59 조회 재생수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일본의 성인 5명 가운데 1명은 한번 이상 자살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후생노동성이 지난해 10월 자살 대책 마련을 위해 3천명의 성인들을 상대로 한 설문조사 결과 23.6%가 자살을 생각해 본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이는 2012년 조사 당시의 23.4%와 비슷한 수준이다.

지난해 조사에서 자살을 생각한 적이 있다고 답한 응답자를 성별로 보면 여성이 25.6%로 남성(21.4%)보다 많았다.

연령별로는 50대가 30.1%로 가장 높았다.

이어 30대 28.7%, 40대 24.3%, 20대 23.0%, 60대 20.2%, 70대 이상 19.1% 등의 순이었다.

또 최근 1년 이내에 자살을 생각한 적이 있다는 응답도 18.9%나 됐다.

경찰청 집계에 따르면 지난해 일본에서 자살한 사람은 전년보다 2천261명 적은 2만1천764명으로 7년 연속 감소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