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PGA 느림보 골퍼 1위 벤 크레인…2위는 케빈 나

김영성 기자 yskim@sbs.co.kr

작성 2017.03.21 09:55 조회 재생수1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미국 PGA 투어 최고의 늑장플레이어는 벤 클레인이라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의 골프전문 매체 골프닷컴은 PGA투어 선수 50명을 상대로 경기 중 가장 느린 선수가 누구냐는 익명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21%가 크레인을 꼽았다고 보도했습니다.

크레인은 2014년 페덱스 세인트주드 클래식 등 PGA 투어 통산 5승을 거둔 선수입니다.

재미교포 케빈 나는 17%의 응답률로 가장 느린 선수 2위에 꼽혔습니다.

세계랭킹 3위인 호주의 제이슨 데이는 11%의 응답률로 3위, 미국의 조던 스피스는 8%로 4위에 올랐습니다.

제이슨 데이는 지난 1월 인터뷰에서 "빠르게 플레이하는 데는 관심이 없다"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반대로 가장 경기 속도가 빠른 선수를 묻는 말에는 선수 18%가 자기 자신을 꼽았습니다.

2014년과 2015년 아널드파머 인비테이셔널에서 2년 연속 우승한 미국의 맷 에브리도 역시 18%로 경기 속도가 빠른 선수로 꼽혔습니다.

호주 출신 골퍼 맷 존스는 14%의 응답률로 경기를 빠르게 하는 선수에 분류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