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노르웨이 취재진이 만난 박 전 대통령 지지자 반응은?…"미국이 최고라니까요"

SBS뉴스

작성 2017.03.17 17:19 수정 2017.03.18 15:55 조회 재생수3,90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박근혜 전 대통령의 삼성동 사저 앞이 또 한 번 시끄러웠습니다. 최근 소음으로 인한 주민들의 항의와 민원이 쏟아져 비교적 질서정연한 모습을 보였던 박 전 대통령의 지지자들이 노르웨이 공영방송 ‘NRK'에서 나온 취재진을 보자 또 다시 술렁이기 시작한 겁니다.

일부 지지자들은 NRK 취재진에게 자발적으로 인터뷰에 나서 “대한민국은 사드를 찬성한다” “미국이 최고다”라고 말하는가 하며 “대한민국 언론들 다 믿을 수 없습니다. 안 믿습니다”라며 국내 언론에 대한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경찰은 NRK 측에도 질서 유지를 위한 협조를 요청하고 지지자들을 제지하고 나섰고, 한때 분위기가 고조돼 경찰이 이격 조치 의사를 밝혔다 철회하기도 했습니다.

(SBS 비디오머그) 


           
선거 주요 뉴스를 한눈에! 제 19대 대통령 선거 특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