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한진해운 파산에…' 해상운송수지 작년 5억달러 첫 적자

송욱 기자 songxu@sbs.co.kr

작성 2017.02.17 12:29 조회 재생수2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우리나라가 지난해 한진해운 사태의 영향으로 해상운송 국제수지에서 적자를 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은행 국제수지의 서비스무역 통계를 보면 지난해 해상운송 수지는 5억3천60만 달러, 약 6천억 원 적자로 집계됐습니다.

한국은행이 지난 2006년부터 관련 통계를 낸 후 연간 기준으로 적자가 나기는 처음입니다.

해상운송 수지는 선박을 통한 여객과 화물 운송뿐만 아니라 우편 서비스, 항구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등을 모두 포함합니다.

우리나라는 그동안 해상운송 수지에서 흑자국 자리를 놓치지 않았습니다.    
선거 주요 뉴스를 한눈에! 제 19대 대통령 선거 특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