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밸런타인데이에 춤추는 여학생들…'여성 폭력 근절하자'

SBS뉴스

작성 2017.02.15 10:49 조회 재생수39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연인들의 날로 알려진 밸런타인데이를 맞은 필리핀 마닐라의 한 가톨릭 학교에서 여학생들이 단체로 춤을 추는 플래시몹 퍼포먼스를 벌여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 행사는 '원 빌리언 라이징(One Billion Rising)' 캠페인의 일환입니다. 5년 전 미국의 여성운동가인 이브 엔슬러가 시작한 여성 폭력 근절 캠페인의 이름입니다. 

UN 통계에 따르면 전 세계 여성 3명 가운데 한 명, 즉 10억 명이 평생 한 번 이상 폭력이나 성폭력에 노출된다고 합니다. 엔슬러는 "밸런타인데이에 전 세계 여성들이 일어나 춤을 통해 여성 폭력에 항의하고 폭력 근절을 촉구하자"고 주장했습니다. 

학생 수백 명이 펼치는 아름다운 저항의 춤, 영상을 통해 전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