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오늘의 주요뉴스

SBS뉴스

작성 2017.01.14 20:05 수정 2017.01.14 21:06 조회 재생수2,39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 지난 2013년, 김기춘 당시 비서실장이 막 취임한 김종 차관을 불러 최순실 씨에게 잘하라고 지시했다는 진술을 특검이 확보했습니다. 청문회에서 최 씨를 모른다던 김 전 실장이 사실은 최 씨를 알고 있었다는 뜻입니다. 단독 취재했습니다.
▶ [단독] 김기춘, 김 종에게 "최순실 잘 해줘라" 지시

2. 이재용 삼성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에 대해 특검이 막바지 검토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살펴볼 자료가 많다며 내일 이후 영장 청구를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 "이재용 영장 청구 내일 이후 결정"…막바지 검토

3. 국정농단 사건을 세상에 알린 더블루케이 전 이사, 고영태 씨의 행방이 묘연합니다. 헌법재판소가 경찰에 소재파악을 요청한 가운데, 고 씨가 증인으로 채택된 오는 17일 탄핵심판 변론에 나올지 주목됩니다.
▶ 거침없던 고영태 '돌연 잠적'…"서울 강남에 있다"

4. 이슬람 무장단체에 납치됐던 한국인 선장 박 모 씨가 협상 석 달 만에 풀려났습니다. 납치단체는 여러 차례 살해 위협까지 했습니다.
▶ IS 연계 조직에 납치…한국인 선장 86일 만에 석방

5. 강추위 속에 12번째 주말 촛불 집회가 박종철 열사 30주기 추모 행사와 함께 열리고 있습니다. 친박 단체들은 맞불집회를 열고 특검 해체를 주장했습니다.
▶ 강추위도 꺾지 못한 촛불…"촛불이 봄을 만든다"

6. AI로 달걀 공급이 급감한 가운데 미국산 달걀 160만 개가 수입돼 다음 주부터 마트에서 판매됩니다. 수입 달걀의 특징과 달걀값에 미칠 영향 등을 짚어봅니다.
▶ 비행기 타고 온 '미국산 흰 달걀'…소비자는 '글쎄'

7. 한 유명 결혼식장이 다음 주 폐업한다는 사실을 숨기고, 최근까지 영업했습니다. 당장 결혼식을 앞둔 예비부부들이 피해 볼 처지가 됐습니다.   
▶ '폐업' 숨긴 채 예약받은 예식장…예비부부 '분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