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비디오머그] '용감한 부산싸나이' 가방 날치기범 잡은 버스 기사

엄민재 기자 happymj@sbs.co.kr

작성 2017.01.11 18:53 조회 재생수2,90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부산에서 시내버스 기사가 버스정류장 벤치에 앉아 있던 70대 여성의 가방을 훔쳐서 달아난 30대를 붙잡아 경찰에 넘겼습니다. 지난 8일 저녁 7시쯤 부산 해운대구 송정동의 한 아파트 앞 버스정류장에서 32살 이 모 씨가 벤치가 앉아 있던 70살 전 모 씨의 가방을 훔쳐서 달아났습니다. 시내버스 기사인 김 모 씨는 당시 이 씨의 범행을 목격했고, 이어 다음 정류장에서 버스를 기다리고 있던 이 씨를 발견해 실랑이를 벌였고 결국 경찰이 출동해 절도범을 붙잡았습니다.
 
경찰은 용감하게 나서 절도범을 붙잡은 김 씨에 대해 다음 주 경찰서장 감사장과 포상금을 전달할 예정입니다. 당시 상황을 SBS 비디오머그가 전해드립니다.
 
기획·구성: 엄민재 / 편집: 김준희 / 화면제공: 부산지방경찰청
(SBS 비디오머그) 
선거 주요 뉴스를 한눈에! 제 19대 대통령 선거 특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