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외교부 "윤장관, 2007년 북한인권결의 논의때 찬성입장"

작성 2016.10.19 23:15 조회 재생수9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윤병세 외교부 장관은 2007년 유엔 북한인권결의에 대한 정부 내 논의 때 '찬성' 입장을 표명했다고 외교부 당국자가 19일 밝혔다.

이 당국자는 "윤 장관은 2007년 당시 청와대 통일외교안보정책 수석비서관이었으며, 유엔 총회 인권결의안 표결 관련 회의에 참석했던 것으로 안다"며 이같이 말했다.

당국자는 '송민순 회고록' 파문 와중에 이런 사실을 그간 공개하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 "윤 장관은 국가 안보에 매우 중요한 한미 외교·국방장관 회의(2+2) 준비에 여념이 없었고, 또한 현직 각료가 나서서 그 사안에 대해 언급하는 것이 신중하지 않은 것으로 판단했기 때문인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