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중국 3분기 GDP 예상대로 6.7% 성장…7년래 최저 성장세 유지

작성 2016.10.19 11:40 수정 2016.10.19 11:41 조회 재생수3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중국 국가통계국은 중국의 3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년 동기보다 6.7% 늘었다고 발표했습니다.

중국의 3분기 GDP 성장률은 1∼2분기와 같아 2009년 1분기(6.2%) 이후 7년 만에 가장 낮은 성장세를 이어갔습니다.

블룸버그가 집계한 시장 예상치 6.7%와 부합했습니다.

중국경제는 지난해 4분기에는 전년 동기 대비 6.8% 성장한 바 있습니다.

한편 중국의 9월 산업생산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6.1% 늘어 시장예상치 6.4%를 밑돌았습니다.

9월 소매판매와 고정자산투자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0.7%, 8.2% 늘어 시장예상치 10.7%, 8.2%와 부합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