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현대차 "태풍 '차바' 침수차 전량 폐기"

작성 2016.10.19 10:54 조회 재생수282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현대차 "태풍 차바 침수차 전량 폐기"
▲ 태풍 차바로 침수된 수십 대의 차 (사진=연합뉴스)

현대자동차는 이달 초 태풍 '차바'로 인한 울산지역 집중 호우로 침수된 신차 1천87대를 전량 폐기한다고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밝혔습니다.

이번에 폐기 처리되는 차량은 현대차 울산공장 출고센터와 배송센터 등에 주차돼 있다 침수된 차량으로, 실내에 빗물이 유입된 경우 무조건 폐기됩니다.

현대차는 침수로 품질이 저하된 차량이 중고차시장에서 재판매되는 것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침수차량을 전량 폐기하기로 방침을 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차는 가입된 손해보험사와 협의를 통해 직접 침수차를 전량 폐차하기로 했으며, 이번 조치로 침수차량은 물론 그 부품까지도 시중에 유통되는 것이 불가능해질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현대차는 폐기대상 차량 가운데 피해 수준이 경미한 차량은 자동차 관련 특성화고와 대학교, 스타트업 등 벤처기업에서 실습이나 연구용 차량으로 요청이 들어올 경우에 한해 무상으로 제공키로 했습니다.

연구·시험용 차량은 '자동차제작증'이 발급되지 않아 차량등록 및 운행 자체가 불가능하므로 이 역시 중고차로 판매되는 것이 원천 차단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