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당장 천원도 없는데…" 끔찍하고 두려운 '그날'

권영인 기자 k022@sbs.co.kr

작성 2016.05.28 08:24 수정 2017.02.09 15:59 조회 재생수126,52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스브스쥬륵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돈이 없어서 생리대를 사지 못해 학교에 결석하는 아이들이 있습니다. 바로 2016년, 대한민국에서 일어나고 있는 일입니다. 많은 저소득층 아이들이 생리대를 사지 못해 휴지 등의 대체품을 쓰기도 하고 한 생리대를 오래 쓰기도 합니다. 이 소녀들에게 좀 더 행복한 '그날'을 선물할 수 있는 방법은 뭘까요? 스브스뉴스에서 알아봤습니다.

기획 권영인 / 구성 권혜정, 김여솔

(SBS 스브스뉴스)      

▶ "누군가에겐 두려운 그날, 소녀들을 도와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