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권성동 "정권교체 미완…지방권력 가져와야 민주당 회개"

권성동 "정권교체 미완…지방권력 가져와야 민주당 회개"

화강윤 기자

작성 2022.05.14 13:25 수정 2022.05.14 16: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권성동 "정권교체 미완…지방권력 가져와야 민주당 회개"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이번에 (우리가) 지방 권력을 찾아와야 진정으로 민주당이 반성하고 회개하고 자세를 바꿀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권 원내대표는 오늘(14일)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축사에서 "(민주당이) 매일 발목을 잡아서 원내대표인 제가 요새 밤잠을 잘 못 잔다. 국무총리 인준을 해주나 뭘 해주나, 168석을 갖고 밀어붙인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공동 선거대책위원장을 맡은 권 원내대표는 "이번에 우리 오세훈 서울시장을 필두로 지방 권력을 되찾아와야 한다"며 "지금 정권 교체는 했는데 미완, 절반밖에 못 된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권 원내대표는 "작년 4월에 우리 당이 숨쉬기가 어려울 정도로 힘이 들었다"면서 "그때 혜성같이 다시 등장해서 우리에게 큰 꿈과 희망을 준 사람, 하면 될 수 있다라는 우리의 비전을 준 사람이 오세훈"이라고 추켜세웠습니다.

역시 오늘 행사에 참석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는 지난해 4·7 재보선에 대해 "젊은 세대가 가장 참여할 수 있는 공간을 많이 열어주고 젊은 세대가 때로는 주도권을 발휘해서 치렀던 그 선거에서 저희가 어느 선거보다도 큰 표 차로 압도적인 승리를 했다"면서 "작년에 했던 것만큼 대로만 해도 저희는 아주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