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민주 "민주노총 집회, 국민일상 위협"…국민의힘 "보수집회에만 차벽"

민주 "민주노총 집회, 국민일상 위협"…국민의힘 "보수집회에만 차벽"

윤나라 기자 invictus@sbs.co.kr

작성 2020.11.15 15: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민주 "민주노총 집회, 국민일상 위협"…국민의힘 "보수집회에만 차벽"
어제(14일) 서울 곳곳에서 열린 민주노총의 집회에 대해 여당인 민주당은 코로나19 재확산을 야기할 수 있다며 우려를 표했고, 제1야당인 국민의힘은 보수단체 집회 때와 정부 대응이 다르다고 비판했습니다.

민주당 신영대 대변인은 "민주노총의 집회는 국민의 일상을 위협하는 일임을 명심해야 한다"며 "집회로 인해 코로나19가 재확산한다면 분명한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반면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은 페이스북 글에서 "보수집회는 방역을 이유로 며칠 전부터 공포 분위기를 조성하고 '재인차벽'을 쌓으며 사전 차단하더니 민주노총 집회는 사후 책임을 묻겠다고 했다"고 비판했습니다.

같은 당 유경준 의원도 "지난 8·15 집회 참석자를 살인자라고 외치던 대통령 비서실장과 그 한 번의 집회로 경제성장률이 0.5%포인트 떨어졌다던 경제수석은 왜 이번엔 침묵하고 있는가"라고 물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