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부동산 대책' 국토부 장관 긴급 보고받기로

문 대통령, '부동산 대책' 국토부 장관 긴급 보고받기로

김정윤 기자 mymove@sbs.co.kr

작성 2020.07.02 14:23 수정 2020.07.02 14: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부동산 대책 국토부 장관 긴급 보고받기로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2일) 오후 4시에 김현미 국토부 장관으로부터 부동산 문제와 관련한 긴급 보고를 받을 예정이라고 청와대가 밝혔습니다.

청와대 강민석 대변인은 "이 자리에서 김현미 장관이 부동산 대책에 대해 보고를 하고, 문 대통령의 관련 지시가 있을 걸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강 대변인은 또 "보고에 앞서 문 대통령은 종부세법 개정안을 정부의 21대 국회 최우선 입법 과제로 추진할 것을 지시했다"고 밝혔습니다.

강 대변인은 "종부세법 개정안은 지난해 12월 16일 발표된 종부세 강화 방안 등 정부의 부동산 대책을 담은 것"이라며 "그러나 20대 국회에서 처리가 무산돼 정부는 재입법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러한 문 대통령의 지시는 부동산 문제에 대한 정부의 강한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