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무역의 날 기념식 축사…"보호무역주의 넘어야"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19.12.05 11: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무역의 날 기념식 축사…"보호무역주의 넘어야"
문재인 대통령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56회 무역의날 기념식에 참석해, "우리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고 보호무역주의의 거센 파고를 넘어야 하는 새로운 도전에 직면했다"며 "주력 산업의 경쟁력을 유지하면서 새로운 수출동력을 확보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어려운 고비마다 우리를 다시 일으켜 세운 것이 무역이었고, 지금 우리 경제의 미래를 낙관할 수 있는 것도 무역의 힘이 굳건하기 때문"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기업인과 과학기술인, 국민이 단결해 일본의 수출규제도 이겨내고 있다"면서 "소재·부품·장비의 국산화와 수입 다변화를 이루며 오히려 우리 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기회로 삼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상생 협력으로 경쟁력을 높여 변화의 파고에 흔들리지 않는 무역 강국의 시대를 열고 있다"며 "정부도 같은 열정으로 여러분과 함께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