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브, '사재기 의혹' 자발적 조사 요청…"결백 증명할 것"

SBS 뉴스

작성 2019.12.04 14: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음원 사재기 의혹을 받고 있는 바이브가 결백을 증명하겠다며 자발적으로 조사를 요청했습니다.

어제(3일) 바이브 측은 범죄가 될만한 행동을 하지 않았음을 스스로 증명하기 위해 조사가 가능하다고 생각되는 모든 기관에 자발적으로 조사를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적법하고 공정한 절차들을 거쳐 하루라도 빨리 결백이 증명되길 기다리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지난달 가수 박경 씨가 SNS에 '나도 사재기 좀 하고 싶다'며 바이브와 송하예 씨 등 여러 가수들의 실명을 언급해 논란이 일었죠.

바이브 측은 그 일로 불명예스러운 낙인이 찍혔고 치욕스러운 꼬리표가 따라붙었다며, 음악 인생 전부를 걸고 명백하게 사실을 증명해 나갈 거라고 말했습니다.